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Extra Form
바로가기링크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ode=100203

photo.png


“기업농 아닌 가족농을 해야 농촌이 산다”


‘진보 농업’ 세계적 석학 마주와이에 교수 방한

“프랑스 포도주는 (소규모) 가족농이 생산합니다. 가족농이 포도 농사짓기를 그만두고 포도밭을 팔려고 했을 때, 이를 사려는 다른 농가는 일정 규모 내에서만 밭을 살 수 있습니다. 대농·기업농이 아닌 가족농을 보호하기 위한 프랑스 법 때문입니다.”

마르셀 마주와이에 교수(79·사진)는 8일 서울 안국동의 한 음식점에서 기자들과 만나 “한국도 가족농을 보호하는 정책이 필요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가 말한 법은 프랑스가 다국적 농기업들의 횡포를 막기 위해 1990년대 만든 ‘농지축적 반대법’이다. 프랑스의 농지축적 반대법은 평균 가족농 규모를 넘어서는 기업체나 투자자들이 추가적으로 농지를 취득하지 못하게 막는 장치다.



마주와이에 교수는 “가족농의 해체는 다양한 부작용을 낳는다”며 “(가족농 해체로) 농민들은 대규모로 도시 빈민가를 찾게 되고, 실업상태로 불안정한 삶에 노출된다”고 말했다. 이어 “가족농이 떠난 농촌은 다국적 기업농이 장악, 최신식 영농장비를 갖추고 가족농보다 절반 수준의 비용으로 농산물을 생산한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라틴아메리카, 아시아, 중부 및 동부유럽 등의 농촌에 들어간 다국적 농기업들은 저임금을 바탕으로 값싼 농산물을 양산해냈다.

마주와이에 교수는 “(거대 다국적) 농기업들은 선진국과 개도국의 가족농을 차례로 파괴하면서 점차 높은 지위를 확보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에 따르면 이런 현상은 현재진행형이다.

“최근 농업과는 전혀 관계없는 ‘베그베데르’라는 프랑스 투자전문회사가 우크라이나의 수만㏊의 땅을 임차했습니다. ㏊당 임차료가 1년에 40달러입니다. 이 광활한 농지에 노동자 임금은 하루 5달러에 불과하지요. 이들이 값싼 농산물을 쏟아내면서 전 세계 가족농들은 경제적 어려움을 겪게 되는 것입니다.”

마주와이에 교수는 가족농의 해체를 근본적으로 막기 위해서는 세계무역기구(WTO) 체제에서 농업부문이 벗어나야 한다고 주장한다. WTO는 낮은 농산물 가격을 기반으로 국가 간 무역이 이뤄지게 만든 주범으로 각국이 특정 농산물의 가격에 영향을 미치는 보조금 정책을 펴지 못하도록 금지시켰다. 그는 “(WTO 체제의) 현재 국제 농산물 가격 시스템은 살인적인 시스템”이라며 “농민들에게 생산비를 보장해 줄 수 있는 수준의 가격지지 시스템을 국가별로 정치경제적 환경에 맞춰 도입할 수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마주와이에 교수는 “프랑스·이탈리아·독일·벨기에 등 유럽의 일부 국가는 이런 논의가 필요하다는 것에 대해 좌·우파 정치권 모두가 공감하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그는 10일 국내 20여개 농업단체 주최로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열리는 대안농정대토론회에서 ‘왜 가족농을 보호해야 하는가’라는 주제로 강연한다.


▲ 마주와이에 교수

파리 11대학 교수로 진보 농업계를 대표하는 세계적인 석학이다. 프랑스 국립농학원 교수를 지냈고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국제연합식량농업기구(FAO)·세계은행의 농업부문 자문위원을 맡고 있다. 신석기시대 이후 현재까지 세계 각 지역 농업시스템의 변천사를 다룬 저서 <세계농업사>는 세계 농학계의 중요 저술로 꼽힌다

김창길 기자 duk@kyunghyang.com


하단 페이지를 가시면 본문 기사를 볼 수 있습니다.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210082148235&code=10020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294 “농민단체들 ‘대동소이’ 정신 유념하길” 2014년7월8일자[한국농어민신문] file 국민농업포럼 2015.03.31
» “기업농 아닌 가족농을 해야 농촌이 산다” [경향신문] file 국민농업포럼 2015.03.31
292 “귀농·귀촌 활성화, 다각적 지원 뒷받침돼야” 2014년4월22일자[한국농어민... file 국민농업포럼 2015.03.31
291 “국민기초식량보장법·직불제 개선 필요”【전업농신문】2012년6월4일자 file 국민농업포럼 2015.03.31
290 “국민과 함께하는 말산업 육성”…‘말산업 국민포럼’ 출범 2015년 5월 15일자 ... 국민농업포럼 2015.05.26
289 “국가식품안전체계 일원화해야” 【전업농신문】2012년9월3일자 file 국민농업포럼 2015.03.31
288 “가족농의 해, 중심은 여성농업인” 2014년5월16일자[농촌여성신문] file 국민농업포럼 2015.03.31
287 “가족농 위한 다양한 정책마련 필요” 2014년5월15일자[농민신문] file 국민농업포럼 2015.03.31
286 “가족농 논의 활성화…농정 패러다임 전환” 2014년5월15일자[한국농어민신문] file 국민농업포럼 2015.03.31
285 “UN 정한 세계 가족 농 해 의미·목적 살펴야 ” 2014년5월15일자[한국농업신... file 국민농업포럼 2015.03.31
284 “1980년대 농업 자유무역뒤 수억명 가족농 기근·실업 내몰려” [한겨레신문] file 국민농업포럼 2015.03.31
283 ‘친환경농산물 우수식당’ 기준 바꾸자 12월5일자[한국농어민신문] file 국민농업포럼 2015.03.31
282 ‘새로운 귀향귀촌귀농운동이 도시를 바꾼다’ 국민농업포럼, 생생협동조합준... file 국민농업포럼 2015.03.31
281 ‘박근혜 정부 올바른 농정방향’ 토론회[한국농어민신문]2013년2월11일자 file 국민농업포럼 2015.03.31
280 ‘도시의 농업과 먹거리, 길을 찾다’ 토론회 29일 개최 [식품저널뉴스] file 국민농업포럼 2015.03.31
279 ‘농업 비전 제시’ 농업회의소, 제주에 설립된다 2016년 7월 14일 [뉴시스] 국민농업포럼 2017.01.20
278 ‘농어업회의소 법제화’ 힘 실리나…국회 관련법 제정 두고 정부 전향적 검토 ... 국민농업포럼 2017.01.20
277 ‘농어업회의소 법제화’ 추진 다시 불 붙었다…농어업회의소법 공청회 2016년... 국민농업포럼 2017.01.23
276 ‘국민농업헌장’ 제정에 힘 모으자' 2014년10월28일자[한국농어민신문] file 국민농업포럼 2015.03.31
275 ´국민농업헌장´ 제정된다 2014년10월15일자[농수축산신문] file 국민농업포럼 2015.03.31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23 Next
/ 23